본문 바로가기

Daily

20190716.

크고 맛있었던 냠냠복숭아. 큰 것, 작은 것, 말랑한 것, 딱딱한 것 골고루 섞여와서 기대하는 재미가 있었다. 특정 품종의 복숭아가 먹고 싶은데 냠냠에서 온 복숭아가 많아서 사먹지 못했던 건 좀 아쉬웠다. 난 황도를 좋아하는데 황도는 거의 안 와서..

 

 

 

미니 밤호박이 하도 유행이라 또 시켜봤다. 단호박보다 수분함량이 낮고 크기가 작고 당도가 높다. 치즈 잔뜩 넣어서 전자렌지에 쪄 먹는 방식이 유행이었는데 소화 안 될게 분명해서 그렇게 해 보지는 않았지만, 밤호박 자체로 먹기에 맛있어서 앞으로도 가끔 먹을 것 같다. 가격만 잘 맞으면. 

'Daily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0190720. 1박 2일 놀기.  (0) 2020.03.04
20190717. 여름이었네.  (0) 2020.02.25
20190716.  (0) 2020.02.24
20190706. 하늘.  (0) 2020.01.06
20190630. 로동의 하루.  (0) 2019.10.23
20190629. 돈을 쓰는 다양한 방법.  (0) 2019.10.2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