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Food

20190704. 엄마 발 주의.

이러저러한 사정으로 여러가지 반찬을 얻어먹었다. 갈비찜은 언제 먹어도 맛있지. 엄마 반찬이 역시 최고다.